담덕이의 탐방일지

이 블로그의 모든 콘텐츠들은 저의 저작물이며 출처, 저자를 밝히지 않고 이루어지는
퍼가기, 복제등의 행위와 상업적인 이용을 금하며 필요하신 경우 별도로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


저희 가족은 한달에 한번 범계 나들이(?)를 가는데요.
길거리에서 나눠준 전단지를 보고 아이들과 함께 가벼운 마음으로 방문한
캐주얼 레스토랑 로렌스 308에 대한 포스팅 시작합니다.

포스팅 하려고 사진을 정리 해보니 정문 사진이 없네요.
그냥 내부 사진부터... ^^;

빕스나 아웃백같은 패밀리 레스토랑보다 밝은 느낌입니다.
아이들과 함께 오기에는 더 좋을 수도 있다는 생각이네요.

수제 맥주를 파는 곳이지만 술집이라는 느낌이 들지 않아서...
저희 부부는 술을 자주 마시는 편은 아니지만 아이들 생기고 나서 함께 호프집 한번 가본 적이 언제인지...
이런 분위기의 식당은 아이들과 방문하기에 좋은것 같아요. ^^

테이블도 원색으로...
어떻게 보면 촌스러운것 같기도 한데 아이들 입장에서 보면 나쁘지는 않을 것 같기도 하고 ^^;

음식보다 먼저 나온 수제 맥주!
저희는 그냥 가볍게 마시려고 바이젠 한잔만 주문했습니다.
술에 대해 평할 정도는 아닌데 이 맥주 부드럽고 좋았습니다. ^^

저희 가족은 파스타세트를 시켰습니다.
먼저 나온 닭가슴살 샐러드
세트는 닭가슴살 샐러드 + 런던 스테이크 + 파스타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이어서 나온 메인 메뉴 스테이크입니다.
개인적으로는 미국식 스테이크의 느낌이...

스테이크에서 화려한 불쇼!!!
작은 아이는 순간 겁을 먹었지만 이내 이쁘다고 좋아하긴 했습니다. ^^

사진으로 보니 엄청 맛있어 보이네요.
뭐.. 실제로도 나쁘지는 않았습니다. 단지 사진이 더 맛있어 보이긴 합니다. ^^

그리고 마지막으로 나온 로제 스파게티
원래 세트메뉴는 크림이나 토마토 중 선택인데 아내가 로제 파스타로 변경했어요.
변경이 가능한데 추가 요금이 발생하더군요.

이렇게 주문한 파스타세트가 모두 나왔습니다.

맛은 뭐... 아주 훌륭하다고 하면 거짓말이고
가격대비 나쁘지 않다라고 할 수 있겠네요.
스테이크는 나쁘지 않고 파스타도 그럭저럭 괜찮은데 스테이크에 함께 나온 채소랑 나물이 좀...

그래도 분위기가 밝아서 좋았고
가격대비 괜찮은 음식 구성이라고 생각됩니다.

나중에 한번 더 가봐야겠네요. ^^

여러분들이 공감과 댓글을 남겨주시면
공감은 저에게 많은 힘이...
댓글은 저의 더 많은 포스팅 작성에 도움이 됩니다.

고맙습니다. ^^
신고
DISQUS 로드 중…
댓글 로드 중…

블로그 정보

담덕이의 모든 탐방 기록들!!!

최근에 게시된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