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덕이의 탐방일지

이 블로그의 모든 콘텐츠들은 저의 저작물이며 출처, 저자를 밝히지 않고 이루어지는
퍼가기, 복제등의 행위와 상업적인 이용을 금하며 필요하신 경우 별도로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


9년간 타던 엑티언의 잦은 고장이 발생하면서 차를 알아보고 있습니다.

일단 결론만 말하자면 저렴하게 살만한 차가 없네요.
말리부와 SM6는 직원차로 시승하고 쏘나타는 풀옵션의 시승차로 시승을 했는데

처음 타본 말리부는 첫 시승경험이라 그냥 정해진 코스로 무난하게 주행을 해서인지
큰 불만 없고 적당한 뒷자리 공간에 가속성능도 만족
단지 약간 비싼 감이 있고 어제 알게 된 한국GM의 철수 이슈로 불안하네요.
아~ 그리고 저는 직접 느끼지는 못한 미션문제도 신경이 쓰인긴 합니다.

SM6는 처음 봤을때 디자인에서 압도 그러나 너무 좁은 뒷자리 공간이 불만
말리부에 이어 두번째로 시승을 했는데
터보 모델이 아닌 2.0이라서 그런지 가속성능이나 소음이 불만족스러웠고
뒤에서 탄 아내와 아이들이 너무 좁고 승차감도 말리부에 비해 불만족을 표시했고
처음 보고 두번째 시승하면서 접한 압도적이었다고 느낀 디자인도 그닥...
결국 가장 먼저 탈락


그리고 지난 주 시승한 쏘나타는 아무리 새차라지만 냄새가 너무 심하네요.
뒷자리 공간은 정말 최고로 넓고 승차감도 나쁘지 않았고
수동식 뒷자석 도어커튼과 전동식 뒷면 유리커튼의 옵션등은 참 좋았는데
아토피를 가지고 있는 큰아이를 생각해서인지 아내가 절대 사고 싶지 않다고 하네요.

이런 상황이다 보니 살만한 차가 없는 상황이네요.
남은 차라고는 K5뿐인데.. 흠...

엑티언 살때만 해도 차에 대한 지식이 전무한채로
그냥 내가 살 수 있는 가격대에서 골라서 사면 끝이었는데
어설프게 나마 차에 대해 조금 알게 되고 직접 시승까지 해보니
허~~~

차라는게 정말 사기가 어려운 품목이네요.
신고
DISQUS 로드 중…
댓글 로드 중…

블로그 정보

담덕이가 생각하고 경험하고 체험하는 것들에 대한 담덕이의 주관적인 이야기들

최근에 게시된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