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덕이의 탐방일지

이 블로그의 모든 콘텐츠들은 저의 저작물이며 출처, 저자를 밝히지 않고 이루어지는
퍼가기, 복제등의 행위와 상업적인 이용을 금하며 필요하신 경우 별도로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


오랜만에 작성하는 2016년 덴버 여행기입니다.
사진을 많이 찍긴 했는데 이제 어떤 주제로 포스팅할 사진이 많지 않네요.
다음 포스팅때 스냅샷 위주로 남은 사진들을 소개하는 것이 마지막이 될 듯 하네요.

덴버 여행동안 저녁은 모두 음식을 포장해서 숙소에서 술(거의 맥주)과 함께
먹었는데요.
그 중에 한 곳이 바로 판다 익스프레스입니다.

판다 익스프레스는 1983년 세워진 미국식 중화 요리 패스트푸드 체인점이라고 합니다.
국내에도 있다고 하는데 저는 덴버에서 처음 알게 된 곳이에요.
북미에서는 맥도날드나 KFC와 비교되는 거대 패스트푸드 체인이라고 하네요.
한국에서의 중화요리하고는 이미지가 좀 다르죠?

사진에서처럼 음식들이 조리되어 있는 상태에서 직접 보고 주문을 하게 되면
포장해 주는 방식이더라고요.
마치 뷔페 같은 느낌이랄까요.

물론 포장판매만 하는게 아니고 좌석이 구비되어 있어서 먹고 갈 수도 있습니다.

※ 빅뱅이론의 한 장면
빅뱅이론 같은 미드를 보면 중화요리를 사다 먹는 장면을 종종 보게 되는데
아마 판다 익스프레스 같은 곳에서 사오는것 같죠?


제가 방문했을때는 식사시간대가 아니라서 그런지 손님이 많지는 않더라고요.
할아버지 한분과 엄마와 아이들이 전부였어요.
인테리어만 보면 그냥 햄버거집 같죠? ^^

숙소에서 먹어본 음식맛은 흠....
흔히 말하는 음식맛의 진리나는 단짠이 아닌 달거나 짭니다.
대부분 달고 일부는 짜요.
해외 여행을 많이 다녀보지 못했지만 개인적으로 음식 여행은 동남아 쪽이 최고인것 같아요. ^^

그럼 음식 사진 하나 없는 음식점 판다 익스프레스 탐방일지는 여기서 끝!

연휴가 월요일에 끝나서 시간이 좀 빨리 가는 것 같네요.
이제 내일 하루만 더 출근하면 주말입니다.
조금만 더 힘내면 될 것 같아요. 화이팅!!! ^^

늘 그렇듯 여러분들의 공감은 저에게 많은 힘이 되고 댓글은 포스트 작성에 많은 도움이 됩니다.
요즘 댓글에 목말라 하고 있어요. ^^
신고
DISQUS 로드 중…
댓글 로드 중…

블로그 정보

담덕이가 생각하고 경험하고 체험하는 것들에 대한 담덕이의 주관적인 이야기들

최근에 게시된 글

티스토리 툴바